한국, 스웨덴 예테보리도서전 참가…문학·웹툰 등 책 85종 소개
연합뉴스
입력 2022-09-23 18:34:28 수정 2022-09-23 18:34:28


2019년 예테보리도서전 한국관[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성도현 기자 =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은 이달 22∼25일(현지시간) 스웨덴 예테보리도서전에 참가해 한국의 '킬러콘텐츠'를 소개할 예정이라고 23일 밝혔다.

예테보리도서전은 1985년 처음 개최된 이래 매년 40개국 800개 사의 출판 관계자가 참가하고, 8만 명 이상이 방문하는 북유럽 최대 규모 도서전이다.

올해 주제는 '남아프리카공화국, 기후 위기, 크라임타임(Crimetime·스웨덴 범죄소설 축제), 우크라이나'이다. 남아공은 주빈국으로 참여한다.

한국은 2019년 스웨덴과의 수교 60주년을 맞아 주빈국으로 초청된 이후 이번이 세 번째 참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상황으로 인해 2020년에는 온라인으로 참가했다.

이번 도서전에서는 그림책과 성인 문학, 만화·웹툰, 드라마 원작 장르 소설·웹툰 등 4개 분야의 한국 도서 85종이 선보인다.

그림책 작가 이기훈은 드로잉 라이브 공연과 성인·아동 대상 세미나를 진행한다.

raphael@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인기순
최신순
과거순

namu.news

ContáctenosOperado por umanle S.R.L.

REGLAS Y CONDICIONES DE USO Y POLÍTICA DE PRIVACIDAD

Hecho con <3 en Asunción, República del Paragu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