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6760명 확진, 이틀 연속 6천명대…환자 3명 숨져
연합뉴스
입력 2022-08-06 10:28:10 수정 2022-08-06 10:28:10


코로나19 검사[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경남도는 5일 하루 도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6천760명이 확진됐다고 6일 밝혔다.

해외 입국이 36명이고 나머지는 지역감염이다.

전날 6천385명보다 375명이 늘어 이틀 연속 6천명대를 기록했다.

시·군별로 보면 창원 2천352명, 김해 1천217명, 양산 707명, 진주 612명, 거제 474명, 사천 287명, 밀양 206명, 통영 164명, 거창 122명, 창녕 111명, 합천 91명, 함안 77명, 남해 69명, 하동 69명, 산청 65명, 고성 52명, 함양 43명, 의령 42명이다.

치료 중인 60∼80대 환자 3명이 숨져 누적 사망자는 1천282명으로 늘었다.

위중증 환자는 8명으로 치료 중인 환자의 0.02%다.

6일 0시 기준 4차 백신 접종률은 12.2%를 기록했다.

도내 누적 확진자는 121만2천751명(입원 93명, 재택치료 3만7천59명, 퇴원 117만4천317명)으로 늘어났다.

home1223@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인기순
최신순
과거순

namu.news

ContáctenosOperado por umanle S.R.L.

REGLAS Y CONDICIONES DE USO Y POLÍTICA DE PRIVACIDAD

Hecho con <3 en Asunción, República del Paragu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