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총선 폭망 책임론'에 "김기현도 패배 책임 있다"
연합뉴스
입력 2023-01-26 11:28:48 수정 2023-01-26 11:28:48
대구 기자간담회…"안철수는 민주당 출신, 대표되기엔 시간 필요""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국민의힘 당권주자인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대표는 자신을 향한 김기현 의원의 비판에 대해 "누워서 침 뱉기"라고 말했다.



대구서 기자 간담회하는 황교안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국민의힘 당권주자인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대표가 26일 대구시당에서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2023.1.26 mtkht@yna.co.kr (끝)

황 전 대표는 26일 대구시당에서 연 기자회견에서 김 의원이 '수도권 당 대표론'에 대한 반박으로 "수도권 출신의 황교안 당 대표 때 우리가 (총선) 폭망했다"는 발언에 대한 생각을 묻자 이같이 말했다.

이어 "김 의원도 그때 패배의 책임이 있다. 당시 당에서 중요한 보직도 했다"면서 "네 책임이다. 내 책임이다. 그건 참 유치한 얘기"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 의원은 본인이 울산시장 출마했을 때 좀 결기 있게 잘했나, 이를 지적하지 않을 수가 없다"고 했다.

황 전 대표는 안철수 의원에 대해선 "옛날에는 민주당에 있었다. 지금은 이제 우리 당에서 같이 일을 하고 있지만, 당 대표되기에는 시간이 필요하다"고 평했다. 그는 당 대표에 다시 도전하는 이유에 대해 "지난번 당 대표 때 꿈꿨던 것이 중간에 막혔다. 나라와 당이 여전히 어려운 만큼 넘어진 곳에서 다시 시작하려 한다"며 "다음 달 박근혜 전 대통령과 만남을 준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mtkht@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인기순
최신순
과거순

namu.news

ContáctenosOperado por umanle S.R.L.

REGLAS Y CONDICIONES DE USO Y POLÍTICA DE PRIVACIDAD

Hecho con <3 en Asunción, República del Paragu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