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파크 "작년 항공권 판매액 9천584억원…전년 대비 232%↑"
연합뉴스
입력 2023-01-26 10:18:56 수정 2023-01-26 10:18:56


[인터파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차민지 기자 = 인터파크는 지난해 발권된 국내선·국제선 항공권 판매액이 전년 대비 232% 증가한 9천584억원을 기록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 이전인 2019년 항공권 판매액(1조3352억원)의 72% 수준이다.

인터파크는 작년 4분기부터 해외여행 리오프닝이 시작된 만큼 올해에는 더욱 가파른 성장세를 나타낼 것으로 내다봤다.

실제로 작년 4분기 항공권 판매액은 3천485억원으로 지난해 전체 항공권 판매액의 36%에 달한다.

노선별로 보면 근거리인 동남아(46%)와 일본(27%)이 73%로 대부분을 차지했다.

도시별로는 일본 오사카(7.9%)가 1위였으며 이어 태국 방콕(7.6%), 일본 도쿄(7.5%), 일본 후쿠오카(6.2%), 베트남 다낭(5.0%) 등 순이었다.

chach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인기순
최신순
과거순

namu.news

ContáctenosOperado por umanle S.R.L.

REGLAS Y CONDICIONES DE USO Y POLÍTICA DE PRIVACIDAD

Hecho con <3 en Asunción, República del Paragu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