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FDA "미국서 J&J 백신 접종한 여성 1명, 혈전 합병증 사망"
연합뉴스
입력 2021-04-13 23:47:45 수정 2021-04-13 23:47:45
"또 다른 한 명은 위독한 상태"


존슨앤드존슨 백신[AP=연합뉴스]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미국에서 제약회사 존슨앤드존슨(J&J)이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뒤 사망한 사례가 확인됐다.

13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미 식품의약국(FDA)의 선임 과학자인 피터 막스는 한 명이 J&J 백신 투여 후 혈전 합병증으로 사망했다고 밝혔다.

또 다른 한 명은 위독한 상태에 있다고 말했다.

사망한 이는 네브래스카주의 여성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와 FDA는 공동성명에서 J&J 제약 부문 계열사인 얀센이 개발한 백신을 맞은 사람에게서 '드물지만 심각한'(rare and severe) 형태의 혈전증이 나타난 사례 6건을 검토하고 있다며 백신 사용 중단을 권고했다.

미국에서는 전날까지 J&J 백신 680만 회분이 접종됐다.

J&J 접종 후 혈전증이 나타난 접종자는 모두 여성이며 연령은 18~48세이다. 증상은 접종 후 6~13일에 발생했다.

jbryo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인기순
최신순
과거순

namu.news

ContáctenosOperado por umanle S.R.L.

REGLAS Y CONDICIONES DE USO Y POLÍTICA DE PRIVACIDAD

Hecho con <3 en Asunción, República del Paragu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