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가족 욕해"…흉기로 여자친구 살해 30대 체포
연합뉴스
입력 2021-03-05 11:22:33 수정 2021-03-05 13:55:48


대전서부경찰서[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전=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대전 서부경찰서는 자신의 가족을 욕했다는 이유로 여자친구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살인)로 30대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8시 40분께 대전시 서구 복수동 여자친구 B씨 집에서 B씨를 향해 여러 차례 흉기를 휘둘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B씨가 자신의 가족을 비난해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범행 직후 가족에게 이 사실을 알렸고, A씨 가족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A씨를 붙잡았다.

경찰은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psykims@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인기순
최신순
과거순

namu.news

ContáctenosOperado por umanle S.R.L.

REGLAS Y CONDICIONES DE USO Y POLÍTICA DE PRIVACIDAD

Hecho con <3 en Asunción, República del Paragu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