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미국서 K5 26만대 리콜…2012·2013년식
연합뉴스
입력 2022-08-10 09:04:41 수정 2022-08-10 09:04:41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기아[000270]가 미국에서 26만대 가까운 구형 K5(현지명 옵티마) 차량에 대해 자발적으로 시정조치(리콜)를 하고 있다고 AP통신이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기아는 이날 미 도로교통안전국(NHTSA)에 게시된 문서를 통해 2012년식·2013년식 옵티마에 대한 리콜 사실을 공개했다.

기아차는 해당 차량에서 충돌로 사이드 에어백이 작동했을 때 천장 플레이트가 느슨해지면서 떨어지는 현상이 나타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 이 문제로 2012년식 옵티마 운전자가 다친 사례 1건이 보고된 상태라고 덧붙였다.

이에 앞서 기아 러시아 법인도 전날 에어백 이상 가능성으로 10만여대에 대한 자발적인 리콜에 들어갔다고 러시아 연방 기술규제계량청이 밝혔다.

러시아 내 리콜 대상은 2013∼2018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소재 현대차 공장에서 생산된 기아 프라이드(현지명 리오) 10만5천405대라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리콜(일러스트) 제작 김민준

kp@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인기순
최신순
과거순

namu.news

ContáctenosOperado por umanle S.R.L.

REGLAS Y CONDICIONES DE USO Y POLÍTICA DE PRIVACIDAD

Hecho con <3 en Asunción, República del Paragu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