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아이오닉 5, '2022 독일 올해의 차' 선정
연합뉴스
입력 2021-11-26 09:23:28 수정 2021-11-26 09:23:28


현대자동차, 아이오닉 5 '2022 독일 올해의 차' 선정(서울=연합뉴스) 현대자동차는 아이오닉 5가 유수의 자동차들을 제치고 '2022 독일 올해의 차(GCOTY)'로 최종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은 '독일 올해의 차'를 수상한 후 기념 촬영하는 마이클 콜 현대차 유럽권역본부장. 2021.11.26 [현대자동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현대차[005380] 아이오닉 5가 '자동차의 본고장'으로 불리는 독일에서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

현대차는 아이오닉 5가 독일 자동차 전문 기자단으로 구성된 지코티(GCOTY) 심사위원단 평가에서 '2022 독일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심사위원단은 콤팩트(구매가 2만5천유로 미만), 프리미엄(구매가 최대 5만유로), 럭셔리(구매가 5만유로 이상), 뉴 에너지(전기차·수소전기차), 퍼포먼스(고성능) 5개 부문에서 부문별 1위를 정한 뒤 최종적으로 1대를 올해의 차로 선정했다.

후보에 오른 5개 차종은 푸조 308(콤팩트), 기아 EV6(프리미엄), 아우디 E-TRON GT(럭셔리), 현대차 아이오닉 5(뉴 에너지), 포르쉐 911 GT3(퍼포먼스)이다.

다른 부문을 제치고 뉴 에너지 부문의 아이오닉 5가 올해의 차로 선정된 것은 전기차가 주도하고 있는 유럽 자동차 시장의 변화가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젠스 마이너스 심사위원은 "아이오닉 5가 모든 평가 기준에서 평균 이상의 높은 점수를 획득할 만큼 우수한 상품성을 갖췄다"며 "글로벌 시장에서 최고의 전기차로 선두권에 올랐음을 증명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마이클 콜 현대차 유럽법인장은 "우수한 상품성과 기술력을 갖춘 제품이라는 것을 입증했다"며 "아이오닉 5는 탄소 배출 없는 친환경 모빌리티를 실현하고자 하는 현대차의 비전을 선도하는 모델"이라고 강조했다.

아이오닉 5는 앞서 영국 자동차 전문 매체 '오토익스프레스'의 뉴 카 어워드에서 '2021 올해의 차', '중형 업무용 차', '프리미엄 전기차' 등 3개 부문을 휩쓸기도 했다.

이밖에 영국 '탑기어'의 일렉트릭 어워드와 '카 디자인 리뷰', 'IDEA 디자인 어워드'에서 다양한 디자인상을 받았다.

pc@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인기순
최신순
과거순

namu.news

ContáctenosOperado por umanle S.R.L.

REGLAS Y CONDICIONES DE USO Y POLÍTICA DE PRIVACIDAD

Hecho con <3 en Asunción, República del Paragu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