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귀국행 이륙 직전 공군1호기에서 안보상황 점검회의
연합뉴스
입력 2022-09-24 07:40:10 수정 2022-09-24 07:40:10
순방 부재 기간 안보상황 보고 받아…"상황 발생시 대응조치 즉각 시행"


공군 1호기에서 안보상황점검회의 주재(오타와=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3일(현지시간) 캐나다 오타와 국제공항 공군1호기에서 영국, 미국, 캐나다 순방을 마치고 귀국하기에 앞서 참모들과 안보상황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2.9.24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5박7일간의 영국·미국·캐나다 순방 일정을 끝낸 윤석열 대통령이 귀국길 이륙 직전 공군1호기 안에서 참모들과 안보상황점검회의를 했다.

대통령실 이재명 부대변인은 23일(현지시간) 윤 대통령이 공군1호기 안에서 박진 외교부 장관, 김성한 국가안보실장, 김태효 국가안보실 1차장, 이문희 외교비서관 등과 대통령 주재 국가안보상황점검회의를 가졌다고 서면 브리핑에서 밝혔다.

윤 대통령은 회의에서 서울 용산 국가위기관리센터와 통화해 임종득 국가안보실 2차장에게서 부재 기간 안보 상황을 보고 받았다.

또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등 북한의 도발 징후와 동태를 파악했다.

윤 대통령은 이어 이종섭 국방부 장관으로부터 도발 발생 시 우리 측의 가능한 조치에 대해 보고를 받고, 상황이 발생할 경우 미리 준비한 대응조치를 즉각 시행할 것을 지시했다고 이 부대변인은 전했다.

hye1@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인기순
최신순
과거순

namu.news

ContáctenosOperado por umanle S.R.L.

REGLAS Y CONDICIONES DE USO Y POLÍTICA DE PRIVACIDAD

Hecho con <3 en Asunción, República del Paragu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