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6·25 참전용사 수당 2배 인상·고령 배우자 지원책 마련"
연합뉴스
입력 2022-06-24 15:12:22 수정 2022-06-24 15:12:22
"3명의 대통령이 남북회담 했지만 北 도발 계속… 굴종적 정책 바로잡을 것"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는 24일 "국민의힘은 6·25 참전 용사들이 보다 명예로운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참전용사 수당을 2배 인상하고, 고령 배우자 지원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권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현안점검회의에서 이같이 밝히고 "보훈정책 개선에 적극 앞장서겠다"며 이같이 약속했다.

그는 "6·25 전쟁 발발 72년이 지났지만 북한은 여전히 대한민국 안보를 위협하고 있다"며 "3명의 대통령이 남북 정상회담을 했고 수 차례 평화를 외쳤지만, 북한은 도발을 멈추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가 믿을 수 있는 유일한 사실은 북한이 핵 무장 능력을 강화해 왔다는 것뿐"이라며 "대북정책은 이 엄연한 사실 위에 기반해야 한다. 국민의힘과 윤석열 정부는 대북 굴종적인 안보 정책을 바로잡고 강력한 동맹관계를 통해 북한의 도발을 억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그는 "평화는 외치는 것이 아니라 지키는 것이다. 오직 자강과 동맹만이 우리의 평화를 보장한다. 이것이 바로 전쟁의 교훈"이라며 "군사력만이 국가를 지키는 힘은 아니다. 국가를 위해 헌신한 분들을 진정으로 기억하고 예우할 때 안보는 완성된다"고 했다.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 모두발언(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가 2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현안점검회의에서 모두발언하고 있다. 2022.6.24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yjkim84@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인기순
최신순
과거순

namu.news

ContáctenosOperado por umanle S.R.L.

REGLAS Y CONDICIONES DE USO Y POLÍTICA DE PRIVACIDAD

Hecho con <3 en Asunción, República del Paragu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