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I 천안공장 노조 출범…울산공장 이어 두 번째
연합뉴스
입력 2022-06-24 14:19:50 수정 2022-06-24 14:19:50
"자주·민주적인 권리 보장받고 더 나은 삶을 위해"


삼성SDI 천안공장 노조 출범식(천안=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금속노조 충남지부가 24일 삼성SDI 천안공장 앞에서 노조설립 출범식을 열고 있다. 2022. 6. 24 jung@yna.co.kr



(천안=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금속노조 충남지부는 24일 삼성SDI 충남 천안공장 정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삼성SDI 천안지회 노조 설립을 알렸다.

삼성SDI 5개 사업장 가운데 노조가 설립되기는 울산공장에 이어 두 번째다.

금속노조는 "삼성SDI 천안공장 노동자들이 삼성이라는 한국 최대 기업을 상대할 힘 있는 노동조합을 만들기 위해 민주노총 금속노조에 소속된 노조를 설립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박성철 삼성SDI 지회 준비위원장은 "우리는 대한민국 일류 기업으로 평가받고 있는 삼성SDI 직원으로서 자주적이고 민주적인 권리를 보장받고 더 나은 삶을 살아가기 위해 민주노조 깃발 아래 모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회사라는 공동체 안에서 불합리하고 일방적인 희생만 강요받는 노사관계를 바꾸기 위해, 우리들의 권리를 지켜내며 함께 이룬 성과를 노동자와 임원들이 대등하게 받을 수 있는 회사를 만들기 위해 노조를 출범하게 됐다"고 강조했다.

최윤호 대표이사에게는 "진정으로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을 하고자 한다면 노동조합과 만나 소통하고, 살인적인 노동강도와 고과 제도 문제부터 바꿔나가자"고 촉구했다.

현재 삼성SDI 천안공장 직원 2천여명 가운데 노조 참여를 희망한 조합원은 200여명으로 알려졌다.

ju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인기순
최신순
과거순

namu.news

ContáctenosOperado por umanle S.R.L.

REGLAS Y CONDICIONES DE USO Y POLÍTICA DE PRIVACIDAD

Hecho con <3 en Asunción, República del Paraguay